울산과학대Repository

Browse

Browse

Browse

Detailed Information

metadata downloads

중학생의 비만율 변화 및 대사증후군 발생 위험요소와의 상관관계

Title 
중학생의 비만율 변화 및 대사증후군 발생 위험요소와의 상관관계
Other Titles 
Relationships between the Change in Obesity Rate and Risk Factors of Metabolic Syndrome among Middle School Students in Ulsan
Authors 
최순호
Authors 
신송우; 유철인
Keywords 
obesity rate, metabolic syndrome, middle school students
Issue Date 
2012
Publisher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KISTI)
Journal 
한국산학기술학회논문지 (한국산학기술학회)
Vol. 
13
Issue 
11
Pages 
5271 ~ 5283
Abstract 
본 연구는 최근 울산 지역 중학생의 비만율 변화와 대사증후군 발생위험 요소들의 상관관계를 파악하여 학교건강증진사업의 기초자료를 제공하기 위하여 수행되었다. 연구를 위하여 2007년부터 2011년까지 `인구보건복지협회 울산지회`에서 실시한 울산시 관내 중학교 2학년생에 대한 건강검진에 참여한 58,298명의 자료를 수집 분석하였다. 울산지역 중학교 2학년생의 비만율의 변화는 조사 대상 전체와 여학생에 있어서는 2007년부터 2010년까지 줄고 있다가 2011년 다시 증가하였다. 남학생은 2008년에 비만율이 가장 높았고 2010년에 가장 낮았다. 모든 연도에서 남학생에서 여학생보다 과체중과 비만 유병률이 모두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았다. 혈압 항목을 제외한 4개 항목 만으로서의 판정에서 전체 학생의 대사증후군 유병률은 0.58%였으며 저체중군은 0%, 정상군은 0.01%, 과체중군은 0.31%, 비만군에서는 4.53%로 비만도가 증가할수록 대사증후군 유병률은 급격히 증가하였다. 전체 학생 중 대사증후군 진단항목별 유병률은 고중성지방혈증이 36.58%로 가장 높았고 다음이 저HDL 6.47%, 복부비만 3.72%, 고혈당 0.47% 순으로 나타났다. 비만군의 경우 대사증후군 진단항목 모두에 있어 타군에 비해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았다(P<0.05). 본 연구에서 나타난 2007년부터의 비만율의 감소추세를 이어가기 위해서는 학교에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보다 다양한 비만예방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된다. 2011년의 비만도 증가에 대한 추가적인 원인 분석이 이루어진다면 보다 체계적인 학교보건정책 수립에 도움이 될 것이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provide fundamental materials for improving school health promotion programs by investigating the relationships between the change in obesity rate and risk factors of metabolic syndrome among middle school students in Ulsan. We analyzed the routine health check-up data in 58,298 2nd-year middle school students in Ulsan, which conducted by the Planned Population Federation of Korea from 2007 to 2011. The overall and girls obesity rates gradually decreased throughout the first four years but increased again in 2011. The boys obesity rates were highest in 2008 and lowest in 2010. Throughout the research years, the incidence rates of over-weight and obesity were statistically significantly higher in boys compared to girls(P<0.05). Prevalence rates of the metabolic syndrome, assessed with the modified Cook criteria except high blood pressure, were 0.58%, 0%, 0.01%, 0.31% and 4.53%, respectively in total, low, normal, over-weight, and obese groups. It indicates that the prevalence of metabolic syndrome is increasing and directly related to the obesity rate among adolescents. Hypertriglyceridemia was the most common component (36.58%) of the metabolic syndrome among the middles school students followed by low HDL cholesterol (6.47%), abdominal obesity (3.72%), and high blood sugar (0.47%). Prevalence of the various components of the metabolic syndrome were significantly higher in the obese group compared to other groups. In this study we observed the decrease in obesity rates between 2007 and 2010, and developing obesity prevention programs is essential in order to maintain the trend. Additional study should be necessary to find the cause of increase of obesity rate in 2011 and so to create more effective school health promotion programmes.
URI 
http://kiss.kstudy.com/search/detail_page.asp?key=50117531
http://repository.uc.ac.kr/handle/2014.oak/287
ISSN 
1975-4701
Appears in Collections
06. 물리치료과 > 연구논문

Files in This Item:

There are no files associated with this item.

qrcode

Items in DSpace are protected by copyright, with all rights reserved, unless otherwise indicated.